2020.03.25 (수)

  • 구름많음동두천 19.7℃
  • 구름많음강릉 15.6℃
  • 구름많음서울 19.1℃
  • 맑음대전 20.9℃
  • 맑음대구 19.9℃
  • 맑음울산 15.7℃
  • 맑음광주 20.8℃
  • 맑음부산 17.3℃
  • 맑음고창 20.2℃
  • 맑음제주 20.5℃
  • 구름많음강화 15.8℃
  • 맑음보은 19.2℃
  • 맑음금산 21.4℃
  • 맑음강진군 18.9℃
  • 맑음경주시 19.6℃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교육청, 초ㆍ중ㆍ고생 극단적 선택 無

작년ㆍ올해 현재 한 건도 미발생…지속 감소
생명존중ㆍ정신건강 증진 사업 효과 분석

http://www.kyilbo.com/sub_read.html?uid=251065&section=section6&section2=


지난해 울산지역에서 극단적 선택을 한 초ㆍ중ㆍ고교 학생은 한 명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시교육청은 관내 초ㆍ중ㆍ고교 학생의 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하는 건수는 2015년 5명, 2016년 1명, 2017년 4명, 2018년 3명의 학생 자살 사건이 발생했지만 지난해에는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시교육청은 올해 현재까지도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아 지속적인 감소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한 명의 아이도 포기하지 않는 울산교육`을 위한 생명존중 및 정신건강 증진 사업의 효과로 시교육청은 분석하고 있다. 


특히 전문상담기관, 병원, 경찰서, 소방서 등과 교육기관이 협력해 위기학생 발생 즉시 진단ㆍ관리ㆍ치료까지 원스톱으로 지원체계를 구축해 활동한 결과로 보고있다.
이에 시교육청은 이달부터 고위험군 학생 대상 위기지원 프로그램과 치료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시교육청은 2020학년도에도 생명존중 및 정신건강 증진 대책을 수립해 5개 분야 21개 과제를 지속 운영하고 있다. 시교육청은 ▲위기상황 사전예방을 위한 생명존중문화 조성 ▲정신건강 인식개선 및 생명존중 역량 강화 ▲학생ㆍ정서행동특성검사를 통한 조기발견 및 사후 관리 강화 ▲전문기관 연계ㆍ치유 지원체계 구축 운영 ▲지역과 함께 만들어 가는 위기관리 체계 확립으로 추진한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바깥 활동이 차단되고 관계 맺기 활동이 어려운 상황이 학생들의 정신건강에 큰 위협이 되고 있다"며 "신학기 비대면 상담 및 모바일 기반 청소년 위기 문자 상담망을 통해 위기상황을 수시 파악하고 위기학생에 대한 적극 지원으로 학생들의 안전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리뷰



여행/맛집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