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6 (목)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16.7℃
  • 서울 15.7℃
  • 흐림대전 14.4℃
  • 대구 14.2℃
  • 울산 14.9℃
  • 흐림광주 16.4℃
  • 부산 14.8℃
  • 흐림고창 16.5℃
  • 흐림제주 18.9℃
  • 흐림강화 14.8℃
  • 흐림보은 13.1℃
  • 흐림금산 13.6℃
  • 흐림강진군 15.4℃
  • 흐림경주시 14.5℃
  • 흐림거제 15.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KTX 역세권 복합특화단지 개발`본격화

2022년 착공…친환경 명품 스마트 자족 신도시 조성

http://www.kyilbo.com/sub_read.html?uid=251198&section=sc31&section2=


`울산 케이티엑스(KTX) 역세권 복합특화단지 개발사업`이 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안을 마련하는 등 가시화 되고 있다. 이 사업을 위해 울산시는 지난해 9월 25일 ㈜한화도시개발, 울주군, 울산도시공사와 상호 협력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울산시는 오는 4월까지 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을 위한 주민 공람ㆍ공고 및 공청회 등 주민 의견 청취를 거쳐 오는 11월 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을 고시할 계획이다. 이후 2022년 착공해 2025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다.


`복합특화단지 개발사업`은 울주군 삼남면에 위치한 케이티엑스(KTX) 역세권의 배후지역에 산업, 연구, 교육, 정주 기능을 보강하여 서울산권의 새로운 도심으로 스마트 자족 신도시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구역면적 153만㎡에 수용세대는 1만2천 세대(3만2천000명)를 계획하고 있으며, 울산의 산업구조 다변화와 신성장산업 육성 기반 구축을 위해 구역면적의 약 28%인 42만㎡를 첨단산업단지로 조성한다.


유치 업종은 연구개발(R&D), 미래차, 생명공학(BT), 에너지 등 미래 신산업 등이며 나아가 전시컨벤션센터 확장, 비즈니스 밸리 등 울산 미래 먹거리 산업 투자유치 기반을 조성해 지속가능한 새로운 일자리도 계속 늘려 나간다.


한편 `복합특화단지 개발사업`은 공공과 민간의 공동출자(55:45)로 특수목적법인(SPC)을 설립하여 공공주도형 도시개발사업을 추진하는 울산시의 첫 사례이다.


울산시는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앞서 지난해 9월과 10월에 부동산 지가 안정 및 난개발 방지를 위하여 토지거래 허가구역 및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으로 지정한 바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사업계획 단계부터 시민과 함께 해 울산전시컨벤션센터 및 복합환승센터와 연계한 케이티엑스(KTX) 역세권 배후지역을 산업ㆍ문화ㆍ주거가 공존하는 친환경 명품 자족신도시로 만들어 가겠다"라고 말했다.

포토리뷰



여행/맛집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