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9 (월)

  •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2.6℃
  • 서울 22.8℃
  • 천둥번개대전 20.6℃
  • 대구 20.0℃
  • 울산 20.3℃
  • 광주 22.2℃
  • 부산 20.8℃
  • 흐림고창 21.5℃
  • 흐림제주 25.7℃
  • 흐림강화 21.9℃
  • 흐림보은 20.5℃
  • 흐림금산 20.2℃
  • 구름조금강진군 23.6℃
  • 흐림경주시 19.5℃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울산고래축제 9월로 연기…“방역과 안전 최우선” 결정

지역 소상공인들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를 체감하는 축제 준비

울산 남구와 고래문화재단은 20일 이사회 심의를 열고 6월 열릴 예정이었던 울산고래축제를 9월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고래문화재단은 이태원 발 코로나19 집단감염 확진자가 늘어나 619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될 예정이었던 울산고래축제를 911일부터 13일까지 일정으로 변경했다.


 


외부 관광객 유입 시 감염 우려가 있음은 물론 사회적 거리두기 정부 방침과 개학에 따른 방역과 안전에 무게를 두고 내린 결정이다.

 

남구는 지난 7일 고래문화재단 이사회를 통해 당초 정한 고래축제 일정을 일주일 연기하는 한편 장생포와 태화강둔치 등 2곳으로 축제장을 이원화하려던 계획을 장생포로 일원화하기로 하고 축제 실행계획 등을 준비해 왔다.

 

당시에는 생활방역체제로 전환되면서 전국적으로 확진자 수가 줄고 있던 상황과 울산지역 감염 확진자는 2개월 여간 발생하지 않고 있던 점을 고려해 축제를 개최하는 것으로 가닥을 잡고 코로나 19 확산 시 재검토하겠다는 단서를 달았다.

 

 

포토리뷰



여행/맛집

더보기

자유게시판

더보기